언론보도

Home > 병원소개 > 병원소식 > 언론보도
분당차병원 언론보도 입니다.
게시물 보기
분당차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 전국 응급의료기관 평가 "최고등급(A)" 획득
등록일 2018.02.09 조회수 2456

 

 

 

경기도 권역응급의료기관 7개 기관 중 1위, 최고 점수 획득

보건복지부 전국 446개 기관 평가기관 중 14개 항목에서 1등급 받아 A등급 획득

 


차의과학대학교 분당차병원(원장 김동익)은 보건복지부가 발표한 "2017년 응급의료기관 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인 A등급을 받았다고 9일 밝혔다.

분당차병원에 따르면 보건복지부는 전국 33개 권역응급의료센터를 포함해 446개 응급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안전성, 효과성, 환자중심성, 적시성, 기능성, 공공성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고 결과를 공개했다.

평가 결과 분당차병원은 △감염관리의 적절성 △전원의 적절성 △적정시간 내 전문의 직접 진료율 △환자 분류의 신뢰수준 △응급시설의 적절 운용 △보호자 대기실의 편의성 △환자만족도 조사 △병상 포화지수 △최종치료 제공율 △비치료 재전원률 △중환자실 운용의 적절성 △응급의료정보 신뢰도 등 14개 항목에서 1등급을 받아 최우수 등급인 "A등급"을 획득했다.

분당차병원 김동익 병원장은 "이번 평가에서 본원 권역응급의료센터가 경기도 1위, 전국 10위 내의 우수한 순위로 최고 등급을 받았다"며, " 이같은 성과는 분당차병원 뿐만 아니라 권역 내의 응급의료기관, 보건소, 소방서, 경찰서 등 지역 관련기관들의 긴밀한 협력의 결과라고 생각하며, 앞으로도 경기 동남권역 중증 환자의 최종 치료기관으로서 역할과 책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2016년 보건복지부로부터 권역응급의료센터로 지정된 분당차병원은 중증 응급환자의 최종 치료기관이자 재난 거점 병원으로서 응급의학 전문의가 24시간 상주, 중증 응급환자 직접 진료와 365일 24시간 응급 수술·시술이 가능하다. 더불어 감염 환자의 철저한 관리를 통한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 대형 재난 및 재해 발생 시 응급의료 지원, 지역 협력 의료기관에 대한 교육 및 훈련 등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관련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