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Home > 병원소개 > 병원소식 > 언론보도
분당차병원 언론보도 입니다.
게시물 보기
신장내과 양동호 교수, 대한혈액투석여과연구회 회장 선출
등록일 2020.02.27 조회수 281

분당차병원 신장내과 양동호 교수
대한혈액투석여과연구회 회장 선출

분당차병원 인공신장실 최첨단 혈액투석여과 투석기 도입



차의과학대학교 분당차병원(원장 김재화) 신장내과 양동호 교수가 최근 열린 대한혈액투석여과연구회 심포지엄에서 제7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양 교수는 향후 2년 간 연구회를 이끌게 된다.

혈액투석분야의 권위자로 알려진 양동호 교수는 만성 신부전 환자의 클로피도그렐(clopidogrel)로 유발된 호중구감소증, 투석환자의 B형간염 바이러스 잠재감염률 등 다양한 신장 면역연구 및 투석환자의 근감소증, 온라인 투석 효과 등 SCI〮비SCI 논문 100여 편을 발표해 신장학 연구 발전에 선구자적 방향을 제시했다.

또한 신장내과 양동호〮이소영 교수는 지난 1월 분당차병원 인공신장실에 투석막 내 혈액 농축 정도와 압력을 실시간 모니터하며 자동으로 보충액을 주입해 주는 기능(Autoplus)을 탑재한 최신형 혈액 투석기를 전격 도입, 모든 환자들이 최적의 고용량 혈액투석여과법을 받을 수 있게 되었다.

고용량 혈액투석여과법은 대류로 인한 요독물질의 제거를 극대화하는데, 실제 신장의 물질 제거 패턴에 가장 근접한 투석법으로 현재 혈액 투석환자에게 적용할 수 있는 가장 좋은 투석법이다. 또한 최근 발표된 다기관 무작위 대조 연구들에서도 고용량 혈액투석여과법 적용 시 사망률 및 입원율 감소가 증명된 바 있다.

양동호 교수는 “고용량 혈액투석여과의 연구와 진료, 교육 등의 노하우를 연계해 신장 투석환자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2008년 2월 창립한 대한혈액투석여과연구회는 대한신장학회 산하학회로 온라인 혈액투석여과(Online hemodiafiltration) 교과서를 출간하며 혈액투석 분야의 연구, 진료, 교육 분야 발전에 주도적 역할을 하고 있다.

▲분당차병원 신장내과 양동호 교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