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Home > 병원소개 > 병원소식 > 언론보도
분당차병원 언론보도 입니다.
게시물 보기
[분당차병원 종양내과 김찬,전홍재 교수팀] 항암바이러스와 면역항암제 병용 사용해 치료 효과 극대화
등록일 2018.12.18 조회수 763

 

분당 차병원 종양내과 김찬∙전홍재 교수팀
항암바이러스와 면역항암제 병용 사용해 치료 효과 극대화

 

 

면역항암 치료 내성 극복할 수 있는 기반 마련해 암 치료의 효과적 전략 제시

항암바이러스와 면역항암제 3종 병행 치료 시 40% 치료군 종양완전 소실, 생존기간 2.3배 증가

미국 암학회 대표 국제학술지 클리니컬 캔서 리서치(Clinical Cancer Research) 게재

 


차의과학대학교 분당 차병원(김재화 원장) 종양내과 김찬∙전홍재 교수, 이원석 박사 연구팀이 면역항암제(면역관문억제제)와 항암바이러스를 병용할 경우 항암치료 효과가 높아지는 것을 확인했다. 이와 같은 성과는 면역항암치료의 걸림돌로 작용하던 내성을 극복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한 것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김찬∙전홍재 교수팀은 전임상 연구를 통해 항암바이러스와 면역항암제 PD-1 또는 CTLA-4를 병용할 경우 치료효과가 높아지는 것을 확인했다. 또 항암바이러스와 PD-1, CTLA-4 면역항암제를 삼중 병용투여하면, 일부 종양의 완전 관해가 유도되어 치료 후에도 항암면역효과가 장기간 지속되는 것을 확인했다.

면역항함제는 전체 암환자의 30%에게 항암효과를 나타내지만, 나머지 70%의 환자에서는 잘 듣지 않아 이를 극복하기 위한 다양한 연구가 진행 중이다.

김찬∙전홍재 교수팀은 항암바이러스가 암세포를 파괴하고 우리 몸에 이로운 염증 반응을 유발한다는 점에 착안해 항암바이러스와 면역항암제 병용치료 연구를 진행했다. 항암바이러스와 2종의 면역관문억제제(PD1, CTLA4)를 삼중병용한 결과 더욱 강력한 치료 효과를 보여 40%의 치료군에서 종양이 완전 소실됐다. 이러한 항암효과는 장기간 지속되어 삼중병용 치료군에서 대조군에 비해 평균 생존기간이 2.3배 증가했다.

교수팀은 신장암의 표준 치료인 PD1, CTLA4 면역관문억제제에 내성을 보이는 종양을 대상으로 연구를 진행했다. 항암바이러스를 면역 내성 종양에 투여하면, 바이러스가 종양 내부에서 암세포와 암혈관을 파괴할 뿐만 아니라 암세포를 살상하는 킬러 세포인 CD8양성 T세포가 증가되어 염증성 종양으로 전환되었다. 이 과정에서 여러 면역 증강 유전자들의 발현이 증가했고 면역 내성 종양이 치료 반응을 보이기 시작했다. 이런 효과는 신장암, 간암, 대장암 등에서 일관되게 관찰됐다.

연구 책임자인 김찬 교수는 “이번 전임상 연구결과를 통해 면역항암 치료내성을 극복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며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현재 신장암 환자에서 항암바이러스와 면역관문억제제(PD1)의 임상시험을 진행하고 있고, 이러한 병용요법이 향후 효과적인 암치료 전략이 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미국 암학회(AACR)의 국제학술지인 클리니컬 캔서 리서치(Clinical Cancer Research, IF 10.1999)에 게재됐다. 이번 연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연구재단 기초연구사업(신진연구) 및 바이오‧의료기술개발사업의 지원으로 수행됐다.

면역관문억제제는 몸 속 면역세포가 암세포에 의해 기능이 억제되지 않도록 보호해 환자 스스로의 면역력을 키워주는 치료제다. 이미 여러 암종의 표준치료법으로 제시된 면역관문역제제는 이를 발견한 두 연구자가 올해 노벨 생리의학상을 수상하면서 더욱 주목받고 있다.


분당차병원 종양내과 김찬 교수
분당차병원 종양내과 김찬 교수
분당차병원 종양내과 전홍재 교수
분당차병원 종양내과 전홍재 교수


 

관련기사보기

 

[연합뉴스] 2018년 12월 17일 [뉴시스] 2018년 12월 17일 [뉴스1] 2018년 12월 17일
[디지털타임스] 2018년 12월 17일 [매일경제] 2018년 12월 17일 [서울경제] 2018년 12월 17일
[서울신문] 2018년 12월 17일 [이데일리] 2018년 12월 17일 [파이낸셜뉴스] 2018년 12월 17일
[국민일보] 2018년 12월 17일 [글로벌경제] 2018년 12월 17일 [뉴스타운] 2018년 12월 18일
[머니투데이방송] 2018년 12월 17일 [시민프레스] 2018년 12월 18일 [바이오스펙테이터] 2018년 12월 17일
[이코노믹리뷰] 2018년 12월 17일 [MBN] 2018년 12월 17일 [머니S] 2018년 12월 17일
[경기일보] 2018년 12월 17일 [경인일보] 2018년 12월 17일 [경기매일] 2018년 12월 17일
[성남일보] 2018년 12월 18일 [금강일보 ] 2018년 12월 17일 [산경일보] 2018년 12월 17일
[충청신문] 2018년 12월 17일 [충남일보] 2018년 12월 17일 [충청투데이] 2018년 12월 18일
[경인통신] 2018년 12월 18일 [메디코파마] 2018년 12월 17일 [데일리메디] 2018년 12월 17일
[데일리팜] 2018년 12월 17일 [라포르시안] 2018년 12월 17일 [메디칼트리뷴] 2018년 12월 17일
[메디컬투데이] 2018년 12월 17일 [메디컬헤럴드] 2018년 12월 18일 [병원신문] 2018년 12월 17일
[보건뉴스] 2018년 12월 17일 [의계신문] 2018년 12월 17일 [의학신문] 2018년 12월 17일
[후생신보] 2018년 12월 17일 [현대건강신문] 2018년 12월 17일 [e의료정보] 2018년 12월 17일
[e헬스통신] 2018년 12월 17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