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Home > 병원소개 > 병원소식 > 언론보도
분당차병원 언론보도 입니다.
게시물 보기
분당 차병원-시지바이오‘3D 바이오프린팅 기반 줄기세포 전달체 개발’ 협약 체결
등록일 2019.02.22 조회수 134

 

분당 차병원-시지바이오
‘3D 바이오프린팅 기반 줄기세포 전달체 개발’
협약 체결

 

 

줄기세포에 3D 바이오프린팅 기술 본격 적용

손상부위까지 안전하게 도달 할 수 있는 줄기세포 지지체 3D 프린트로 개발해 척추 손상환자의 줄기세포 치료 효과 극대화

 


차의과학대학교 분당 차병원(원장 김재화)이 ㈜시지바이오(대표 유현승)와 ‘3D 바이오프린팅 기반 줄기세포 전달체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분당 차병원과 시지바이오는 줄기세포에 3D 바이오프린팅 기술을 본격 적용해 환자 맞춤형 줄기세포 지지체를 제작하고 이를 척수손상 환자의 치료에 적용할 예정이다.

2017년 분당 차병원 신경외과 한인보 교수팀은 기존 줄기세포 치료제는 이식하면 금방 사멸해 손상 부위까지 도달하는데 한계가 있고, 이를 극복하기 위해 세포를 보관할 수 있는 세포의 집 역할을 하는 지지체를 만들어 손상부위까지 도달 할 수 있도록 유도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밝힌바 있다.

양 기관은 이번 협력을 통해 3D 바이오프린팅을 기반으로 줄기세포 지지체를 만드는 것은 물론 ▲국내외 연구과제 유치 ▲지적 재산의 발굴과 보존, 산업화 ▲연구개발 및 기술교류 관련 정보교류 ▲연구인력 교육 및 상호 교류 등에 긴밀한 협조 관계를 유지해 나가기로 했다.

김재화 분당 차병원장은 “줄기세포 연구에 강점이 있는 분당 차병원과 인공광대뼈 등을 제작하며 바이오3D프린팅 연구에 큰 획을 그은 시지바이오의 이번 협약으로 혁신적 신의료기술 창출 사례를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분당 차병원은 지속적인 신의료기술 발굴과 개발을 추진하여 글로벌 수준의 연구중심병원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유현승 시지바이오 대표는 “국내 대표적인 연구중심병원인 분당 차병원과 함께 이번 연구를 함께 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공동 연구를 시작으로 3D 프린팅 기술을 기반으로 한 재생의료 분야에서 지속적인 혁신을 이루어 세계 최고의 재생의료 선두기업으로 성장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2016년 국가지정 연구중심병원으로 선정된 분당 차병원은 줄기세포 치료 기술을 이용한 난치성 질환(신경계, 안질환, 근골격질환)을 비롯해 암, 난임, 노화 극복에 대한 다양한 연구를 수행하며 성과를 창출하고 있다.

공동 연구를 맡은 (주)시지바이오 3D이노베이션센터는 2018년 바이오세라믹 3D프린팅을 통해 환자맞춤형 인공광대뼈 허가를 받았으며, 과학기술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2018 국가 연구개발 성과평가 유공 포상 수여식’에서 과학기술 정보통신부 장관 표창을 받은 바 있다.


▲분당 차병원 김재화 병원장(앞줄 왼쪽)과 ㈜시지바이오 유현승 대표(앞줄 오른쪽)가 3D 바이오프린팅 기반 줄기세포 전달체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관련기사보기

 

[뉴스1] 2019년 02월 21일 [헤럴드경제] 2019년 02월 21일 [아주경제]2019년 02월 21일
[한국경제] 2019년 02월 21일 [아시아투데이] 2019년 02월 22일 [프라임경제]2019년 02월 21일
[글로벌경제신문] 2019년 02월 21일 [이투데이] 2019년 02월 21일 [이데일리]2019년 02월 21일
[중부일보] 2019년 02월 21일 [경기일보] 2019년 02월 21일 [경인일보]2019년 02월 22일
[경기신문] 2019년 02월 22일 [성남일보] 2019년 03월 04일 [보건신문]2019년 02월 22일
[의계신문] 2019년 02월 22일 [메디컬헤럴드] 2019년 02월 21일 [메디팜뉴스]2019년 02월 21일
[의사신문] 2019년 02월 21일 [데일리메디] 2019년 02월 21일 [일간보사]2019년 02월 21일
[청년의사] 2019년 02월 21일 [보건타임즈] 2019년 02월 2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