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시작

진료과/의료진찾기

Home > 진료과/센터 > 진료과/의료진찾기 > 클리닉 > 눈물흘림증 클리닉
  • 클리닉소개
  • 의료진소개/상담
  • 관련정보

국내 최초 눈물길내시경 도입으로 눈물흘림증의 정확한 발병원인 파악


분당차병원 안과에서는 국내 최초로 눈물길 내부를 실시간으로 관찰할 수 있는 "눈물길내시경"을 도입했습니다. 1mm 이하의 가는 관으로 코눈물관 내부를 직접 살펴볼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특징입니다. 발병 원인이 코눈물관의 협착과 같은 이상 구조 때문인지 이 밖에 점액질, 육아종, 누석 등의 다른 이유인지 눈물길내시경을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정확한 진단과 함께 치료 뱡향을 결정할 수 있고 ‘실리콘관삽입술’과 같은 기존의 검사법보다 결과가 정확하고 간편하며, 코눈물관의 완전 폐쇄됐을 경우에는 내시경눈물주머니코안연결술을 동시에 시행할 수 있어 매우 유용하고 효과적인 치료입니다.

눈물이란?


눈물은 대부분 눈물샘, 그리고 나머지는 결막에 있는 보조 눈물샘에 의해서 생성됩니다. 이러한 눈물의 기능은 혈관이 없는 각막에 대기중의 산소를 공급해 주고, 박테리아를 살균하는 작용과 각막의 표면을 매끈하게 해주어 더 깨끗하게 볼 수 있게 하는 작용을 하고 있습니다.

분비된 눈물은 어디론가 알맞게 배출이 되어야 하는데, 생성된 눈물의 일부는 공기 중으로 증발되어 사라지게 되고 나머지는 눈물길(하수관)로 내려가서 코 속으로 배출됩니다. 그러나 생성과 배출에 문제가 생기게 되면 눈물이 마르거나 넘쳐날 수 있습니다. 하수도가 막히면 물이 내려가지 않고 고인물이 썩게 되듯이 눈물길이 막히게 되면 눈물이 고이게 되고 이어서 눈물주머니 염증이 생기게 되면 눈곱이 끼게 되어 불편함을 느낍니다.

눈물 배출 경로




눈물샘(수도꼭지)에서 눈물이 생성 → 눈물점(물꼭지, 마개) → 눈물소관(상수도관) → 총누소관(상수도관 두개가 합쳐진 부위) → 눈물주머니(눈물 수집관) → 코눈물관(하수도관) → 코 속으로 배출



위의 배출경로 중 어느 한 곳에 문제가 생기면 눈물이 고일 수 있으며, 가장 흔히 막히는 부위는 코눈물관(하수도관)입니다. 눈물길 수술은 막힌 곳을 뚫어 주기보다는 막힌 위쪽에 새로운 길을 만들어 주는 것입니다.

즉, 우회 수술인 셈이 됩니다.

수술은 어떻게 하나요?

눈물길 수술은 크게 두 가지의 방법이 있습니다. 첫째, 내시경을 사용하여 코를 통해서 하는 방법과 둘째, 겉으로 피부를 절개해서 하는 방법입니다. 두 방법 모두 수술 후 실리콘 관을 약 6개월 정도 놔 두었다가 제거하게 됩니다.

성공률은 상수도관의 문제가 없는 경우 85~95% 정도이므로 높다고 할 수 있습니다. 마취는 시술병원이나 환자의 요구에 따라 달라지게 되는데 전신마취나 국소마취로 할 수 있습니다. 수술 후 가장 흔한 문제는 재발이며 이럴 경우 재수술로 코 속의 자란 살을 떼어내 주게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