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Home > 병원소개 > 병원소식 > 언론보도
분당차병원 언론보도 입니다.
게시물 보기
분당차여성병원, 비대면 ‘산전유전상담 심포지엄’ 성료
등록일 2020.12.15 조회수 641
첨부파일

분당차여성병원, 비대면 ‘산전유전상담 심포지엄’ 성료


  • 12월 13일(일요일) 비대면 심포지엄으로 산부인과, 소아청소년과 전문의 및 연구원, 간호사 300여명
    참석한 가운데 진행
  • 유전체 시대의 산전진단 패러다임 제시

차의과학대학교 분당차여성병원(원장 이상혁)은 지난 12월 13일(일요일) 산부인과, 소아청소년과 전문의와 연구원, 간호사 3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온라인 실시간으로 ‘산전유전상담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번 심포지엄을 총괄 진행하는 분당차여성병원 산부인과 류현미 교수 개회사와 분당차여성병원 이상혁 병원장의 축사를 시작으로 ▲산전유전상담을 위한 기본 지식 ▲증례로 배워보는 산전유전상담 ▲증례로 배워보는 착상전 유전검사 ▲증례로 배워보는 유전상담 ▲유전자 결과지 분석 실습 총 5개 세션에 걸쳐 14개 연제가 발표됐다.

산전유전자 질환 상담을 위한 기본 지식부터 산전진단 패러다임의 변화, 증례를 통한 착상 전 유전검사, 신생아 희귀질환 진단 및 유전성 암 환자의 가족 유전상담 등 산전유전자 질환의 다학제적 접근이 집중적으로 이뤄졌다.

또한 유전자 검사 결과지 해석부터 유전체 데이터베이스의 사용법, 자궁내 환경이 태아 유전체에 미치는 영향 등 실제 임상에서 활용될 수 있는 발표가 진행됐다. 특히, 강연 후에는 실시간으로 참석자들과 함께 하는 패널토의를 통해 세부 분야별 쟁점과제에 대한 심도있는 논의 및 질의응답 시간도 이어졌다.

분당차여성병원 산부인과 류현미 교수는 “비대면으로 열린 가운데서도 산전 진단 검사 및 초음파 검사의 역할을 포함해 산전유전자 질환에 다양한 임상경험을 가진 의료진들이 적극적으로 참석해 학술적 교류를 통해 상호 발전을 도모하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최신 연구 결과와 정보 공유를 통해 산전유전학 관련 의료 치료의 수준을 높이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분당차여성병원 전경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