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블로그 카카오톡

병원소식

분당차병원 암센터 전홍재ㆍ천재경 교수팀 ‘티쎈트릭-아바스틴’ 병용요법 치료효과 확인
2022.09.30
조회수 1819

분당차병원 암센터 전홍재ㆍ천재경 교수팀
‘티쎈트릭-아바스틴’ 병용요법 치료효과 확인


  • 세계 최대 규모 리얼월드 데이터…간암에서 ‘티쎈트릭-아바스틴’ 병용요법 효과와 안전성 확인
  • 기존 IMbrave 150 연구와 일관된 무진행 생존기간, 객관적 반응률, 안전성 확인
  • 국제 저명 학술지 ‘유럽 암 학회지(IF 10.002)’ 게재

차 의과학대학교 분당차병원(원장 김재화) 암센터 전홍재ㆍ천재경 교수팀은 전 세계 간암 환자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티쎈트릭-아바스틴 병용요법의 치료 유효성을 확인했다. 유럽, 미국, 아시아 3개 대륙 14개 센터에서 공동 진행한 이번 연구에는 분당차병원 전홍재(교신저자)ㆍ천재경(제1저자) 교수팀이 국내에서 유일하게 참여해 실제 치료현장에서 티쎈트릭-아바스틴 병용 치료 효과와 안전성을 밝혔다. 이번 연구 결과는 ‘유럽 암 학회지(European Journal of Cancer, IF 10.002)’ 최신호에 게재됐다.

티쎈트릭-아바스틴 병용요법은 임상(IMbrave150)시험을 통해 반응률과 생존율을 증명함으로써 진행성 간암의 새로운 표준치료가 되었다. 하지만 임상시험에 참여한 환자들은 전신상태와 간기능이 아주 좋은 간암 환자로 출혈 위험이 있는 환자는 모두 배제되었다. 이에 티쎈트릭-아바스틴 병용요법의 긍정적 결과가 실제 진료 현장의 일반 환자들에서도 표준치료로 유효한지를 확인하기 위한 세계 최대 규모의 실사용데이터(Real World Data) 연구를 진행했다.

연구에는 티쎈트릭-아바스틴 병용 치료를 받는 진행성 간암환자 433명이 참여했으며, 그 중 분당차병원 전홍재ㆍ천재경 교수에게 치료받는 환자 173명(40%)이 참여했다. 평가 가능한 환자 296명의 데이터 확인 결과 전체 생존기간 15.7개월, 무진행 생존기간 6.9개월로 확인됐다. 전체 반응률은 30.8%로 기존 글로벌 임상 연구인 IMbrave150 효과(반응률29.8%)를 재확인했다.

또 전체 환자의 74.6%(221명)에서 치료 관련 이상 반응을 확인했다. 환자의 23.6%는 3등급 이상의 중증이상 반응을 보였으며, 8.4%(25명) 환자는 출혈이 발생했다. 치료 후 영상학적으로 치료반응이 있었던 환자들이 가장 좋은 예후를 보인 반면, 간문맥침범이 있거나 간기능 저하로 알부민-빌리루빈(ALBI) 수치가 높았던 환자들의 예후가 상대적으로 좋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책임자인 전홍재 교수는 “이번 글로벌 공동연구는 티쎈트릭-아바스틴 병용 치료가 실제 진료 현장에서도 효과와 안정성이 재현될 수 있음을 확인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며 “치료 효과를 예측할 수 있는 다양한 지표들을 제시함으로써 진료 현장에서 유용하게 사용될 수 있는 가이드라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연구재단 기초연구사업(신진연구)의 지원으로 수행됐다.

참고자료

분당차병원 혈액종양내과 전홍재, 천재경 교수 사진

참고자료

그림1. 리얼월드 데이터와 IMbrave 150 연구의 생존률 그래프
평가 가능한 환자 296명의 데이터를 통해 전체 생존기간 15.7개월, 무진행 생존기간 6.9개월을 확인했다.

전홍재
전홍재 교수
전문분야
간암, 췌장암, 담도암
천재경
천재경 교수
전문분야
대장암, 간암, 췌장암, 담도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