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블로그 카카오톡

외과

분당 차병원 암센터 외과 이성환 교수 대한암학회 학술대회 최우수 연제상 2년 연속 수상
2021.10.13
조회수 2205


분당 차병원 암센터 외과 이성환 교수
대한암학회 학술대회 최우수 연제상 2년 연속 수상



차의과학대학교 분당 차병원(원장 김재화) 암센터 외과(췌담도분과) 이성환 교수가 ‘2021 대한암학회 학술대회 및 국제암컨퍼런스’에서 최우수 연제상(Outstanding Abstract Award)을 수상했다. 이성환 교수는 국내 최초로 간·췌장암 환자의 데이터를 이용한 맞춤형 정밀 치료 연구로 2020년에 이어 2년 연속 최우수 연제상을 수상했다.

이 교수는 간암 유전체 및 후생유전체, 단백체, 대사체 등 멀티오믹스(Multi-Omics) 데이터를 활용해 수술 가능 간암 환자 중 조기 재발 위험이 높은 군을 혈액 검사를 통해 수술 전 미리 선별할 수 바이오마커를 개발했다. 2020년에는 췌장암의 분자 아형(Molecular Subtype)을 임상 데이터와 통합해 췌장암 환자 정밀 분류 시스템을 개발해 최우수 연제상을 수상한 바 있다.

간, 췌담도암은 조기 진단이 어렵고, 다른 암에 비해 5년 생존율이 매우 낮고 완치가 어렵다. 이성환 교수는 간암·췌담도암이 가진 주요한 분자적 특성에 따라 환자를 정밀하게 분류해 암 진단 시 1:1 환자 맞춤형 치료 전략을 짤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분당 차병원 암센터 외과 이성환 교수는 “이번 연구를 바탕으로 췌담도암을 비롯한 간암 환자의 실질적 치료 성적 향상이라는 목표를 가지고 임상과 기초를 모두 아우를 수 있는 의과학자로서 이점을 극대화해 중개 연구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현재 국내 최고로 인정 받고 있는 간, 췌담도암 다학제 진료팀과의 협력 연구를 통해 암 환자의 치료 성적 향상에 기여할 수 있는 연구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대한암학회 학술대회는 국내 암 연구 분야의 최고 권위를 가진 학회로 매년 수 백편의 논문이 접수된다. 이 중 가장 우수한 3편의 연구 논문을 최우수 연제상으로 선정하고 있다.

분당 차병원 외과 췌담도분과 이성환 교수 사진.